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정례브리핑

△수도권 추가 확진자 관련 현황 및 조치사항 △생활 속 거리 두기 현장점검 및 홍보 현황 △자가격리자 관리 현황 및 관리방안 △시설격리자 자가격리 전환요건 완화 등

고태우 | 기사입력 2020/05/21 [11:50]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정례브리핑

△수도권 추가 확진자 관련 현황 및 조치사항 △생활 속 거리 두기 현장점검 및 홍보 현황 △자가격리자 관리 현황 및 관리방안 △시설격리자 자가격리 전환요건 완화 등

고태우 | 입력 : 2020/05/21 [11:50]

[신한뉴스=고태우]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오늘 박능후 1차장(보건복지부 장관) 주재로 정부세종청사 영상회의실에서 각 중앙 부처 및 17개 시·도와 함께 △수도권 추가 확진자 관련 현황 및 조치사항 △생활 속 거리 두기 현장점검 및 홍보 현황 △자가격리자 관리 현황 및 관리방안 △시설격리자 자가격리 전환요건 완화 등에 대해 논의하였다.

이 자리에서 박능후 1차장은 이태원에서 시작된 지역 감염이 수도권의 코인노래방, PC방 등 사전 조치가 상대적으로 미흡했던 장소에서 산발적으로 발생하고 있다면서, 감염위험이 간과된 장소와 시설이 있는지 다시 한번 살펴보고 시설별 이용특성에 맞는 관리방안을 마련해 보완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학생들도 자신과 친구들의 건강을 위해 노래방, PC방 등 감염 위험이 높은 시설의 출입을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앞으로도 수도권 등 지역사회 감염 발생현황을 주의 깊게 살펴보며 적시에 최적의 대응을 하기 위한 대응 체계 점검 및 강화를 지속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