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진흥청】 창덕궁서 풍년 기원 손 모내기 한다

조선 시대 친경례 재현 ⋯ 코로나19로 관람객 없이 진행

박재만 기자 | 기사입력 2020/05/22 [12:18]

【농촌진흥청】 창덕궁서 풍년 기원 손 모내기 한다

조선 시대 친경례 재현 ⋯ 코로나19로 관람객 없이 진행

박재만 기자 | 입력 : 2020/05/22 [12:18]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25일 서울 종로구 창덕궁 청의정 일원에서 문화재청(청장 정재숙)과 함께 손 모내기 행사를 연다.

이 행사는 조선 시대 임금이 그해 농사의 풍흉을 가늠하고 백성들의 마음을 헤아리기 위해 궁궐 안에 경작지를 조성해 직접 농사를 행했던 친경례(親耕禮)를 재현한 것이다.

이날 모내기하는 벼 품종은 농촌진흥청이 개발한 밥맛 좋고 재배 안정성 높은 ‘해들’이다.

올해는 코로나19 예방과 확산 방지 차원에서 일반 시민의 참여 없이 행사를 진행한다.

농촌진흥청 재배환경과 노태환 과장은 “매년 시민과 함께 했던 행사가 아쉽게도 올해는 비공개로 진행된다. 코로나19의 빠른 종식을 기원하는 마음을 담아 모내기 행사를 잘 치루겠다.”라고 말했다.

 

신한뉴스 ▷농촌진흥청

박재만 기자,  고태우 대표기자

greenktw@hanmail.net

http://www.sinhannews.com

 

신한뉴스 박재만 취재본부장입니다.
정론직필. 촌철살인의 언론정신으로 열과 성을 다하고자 합니다.
신한뉴스와 함께 언론인으로서 그 사명을 다하겠습니다.
또 정치적으로는 불편부당한 논조를 지향하고, 경제적으로는 시장왜곡 감시와 소비자 권익보호에 주력하면서 사회·문화적으로는 사회병리현상에 대한 심층보도와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는 유익한 정보를 제공해 깊이 있는 뉴스와 전문성을 추구하겠습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