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의 ‘닥터 아난티의원’, 올해의 추천 웰니스 관광지 선정

부산시, 2017년 센텀시티 스파랜드, 2019년 기장 치유의 숲에 이어 세 번째 웰니스 관광지 보유

고태우대표기자 | 입력 : 2020/06/11 [10:55]
[신한뉴스=고태우대표기자]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 주관 ’2020년 추천 웰니스 관광지’로 ‘닥터 아난티의원’이 신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문체부와 한국관광공사는 코로나19로 지친 몸과 마음을 치유할 수 있는 ‘2020 추천 웰니스 관광지’ 9곳을 신규 선정했다. 힐링과 건강을 위한 여행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2017년부터 2019년까지 전국 39곳의 추천 웰니스 관광지를 선정하였고, 올해 신규 선정한 9곳을 포함한 총 48곳에 대한 본격적인 지원에 나설 예정이다. 선정된 웰니스 관광지는 웰니스 관광시설 컨설팅 및 외국인 수용여건 개선사업, 국내외 홍보활동 및 관광상품화 등을 지원받는다.

2020년 추천 웰니스 관광지는 지자체 및 지역관광공사로부터 추천받은 37개 후보지 가운데 관광 및 웰니스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단의 1~3차 평가를 거쳐 부산의 ‘닥터 아난티의원’을 포함한 9곳이 최종 선정됐다. 부산시는 이로써 센텀시티 스파랜드(’17년), 기장 치유의 숲(’19년)에 이어 세 번째 웰니스 관광지를 보유하게 되었다.

추천 웰니스 관광지는 ▲자연/숲치유, ▲뷰티(미용)/스파, ▲힐링/명상, ▲한방 등 4가지 테마로 구분되며, 그중 뷰티(미용)/스파 테마에 해당하는 부산‘닥터 아난티의원’은 기장 바다를 배경으로 한 아난티코브 리조트 내에 위치한다.

‘닥터아난티 의원은 웰빙 식단과 디톡스 테라피를 통해 라이프 리셋 디톡스 휴양의학을 전 세계에 알리고 있는 뷰티의원으로써, 이곳에서 다양하고 독창적 면역력 치유 프로그램 체험과 바다를 바라보며 요가와 명상하기 등 휴식을 즐길 수 있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이번 선정지는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정신과 육체를 동시에 치유할 수 있는 휴양의학 웰니스 관광지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기존의 센텀시티 스파랜드, 기장 치유의 숲과 함께 웰니스 의료관광 특화상품 개발로 다양한 마케팅 사업을 확대해 부산이 글로벌 의료관광 도시로 도약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