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역사문화축제‘2020 제48회 신라문화제’코로나19로 순연 개최

김상연 선임기자 | 입력 : 2020/08/19 [11:38]


경주시는 야심차게 준비한 ‘2020 제48회 신라문화제’가 최근 코로나19가 전국적으로 급속도로 확산됨에 따라 내년에 순연 개최된다고 18일 밝혔다.

신라문화제추진위원회(위원장 조철제 경주문화원장)는 18일 오전 경주시청 영상회의실에서 긴급회의를 열어 이같이 결정했다.

추진위는 “1962년부터 개최해 온 대한민국 대표 역사문화축제이며 종합예술제인 신라문화제를 정부의 코로나19 방역 지침에 따라 시민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내년에 순연 개최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내년에 개최 될 신라문화제는 올해 선정한 주제와 기획한 킬러콘텐츠 행사를 그대로 연계해 추진되며, 이미 설치된 신라문화제 시설물인 사로6촌의 원두막과 120m에 달하는 박 터널은 시민의 휴식공간으로 제공하기로 했다.

한편, 올해 열릴 예정이었던 ‘2020 제48회 신라문화제’는 “깨어나다! 천년왕도 신라탄생의 비밀”이란 주제로 신라 박혁거세 거서간 즉위식을 비롯해 사로6촌 생활상 재현 등 11개 부문 42개 행사를 오는 10월 8일부터 14일까지 7일 간 유서 깊은 황성공원과 시가지 일원에서 개최하기로 하고 행사 준비에 박차를 가해 왔다.

특히 지난해 열린 ‘2019 제47회 신라문화제’에는 53만여 명이 관람함으로써 시민과 관광객들로부터 사랑받는 축제로 인정받아 한국소비자협회 주관의 대한민국명가명품대상을 수상했고, ‘빅데이터로 본 경북도내 축제’ 중 가장 인기 있는 축제로 인정받은 바 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신라문화제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열리지 못해 매우 아쉽게 생각한다”며, “내년에 개최될 행사는 더욱 풍성하고 알찬 프로그램으로 마련해 신라문화제를 사랑하는 시민과 관광객 여러분을 모실 것을 약속드린다”고 전했다.

 

 【신한뉴스▷경주시

  ▷고태우 대표기자          

  ▷ greenktw.hanmail.net       

  ▷ http://sinhannews.com

 

 
경주시, 역사, 문화, 축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