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의회,'대한민국 시·도의회 의장협의회 임시회'개최

정부에 경북의 원전지역 및 주민피해 보상방안 마련 강력 촉구 건의

고태우 대표기자 | 입력 : 2022/02/10 [13:38]

 

경북도의회


경상북도의회는 2월 10일 문경 라마다호텔에서 대한민국 시·도의회 의장협의회 제2차 임시회를 개최했다.

이날 임시회에서는 경북도의회가 제출한“원전지역 및 주민피해 보상방안 마련 촉구 건의안”등 11개 안건에 대하여 심의하고 의결했다.

이번 임시회에서 처리할 주요안건은“사이버 학교폭력 근절”,“산업근로자 재해발생 예방”,“지방자치 활성화”,“환경오염 피해지역 주민 이주 관련법 개정 촉구”등으로 광역의회의 역할과 기능이 강화된 만큼 지역을 넘어 국가적 현안들을 다루었다.

특히, 고우현 의장은 정부의 에너지 정책전환에 따른 원전지역 및 주민피해 보상방안 마련 촉구 건의안을 제출해 월성원전 1호기 조기폐쇄, 신한울 3․4호기 건설 중단, 천지원전 1․2호기 백지화로 인한 경주시, 울진군, 영덕군 3개 원전지역의 경제적 손실을 보상하기 위해 폐광지역 개발지원에 준하는“원전피해지역 지원 특별법”제정을 강력하게 촉구했다.

전국시도의장협의회 수석부회장인 고우현 의장은“대한민국은 새로운 시대로 들어가는 관문에 접어들고 있다.”며“전국의 광역의회 의장들과 힘을 모아 전국 곳곳이 골고루 잘사는 균형발전의 나라를 만들고 지방소멸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경상북도의회 관련기사목록
헤드라인 뉴스
1/2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