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수정구편 / 성남시의원 선거구의 후보자 중

《6.1지방선거☆성남시의원》간략한 선거전 분석

고태우 대표기자 | 입력 : 2022/05/15 [10:44]
《6.1지방선거☆성남시의원》신한뉴스는 성남시의원에 출마하고 있는 각 선거구의 후보자중, 관심.격전.주목이 되고 있는 후보자에 대한 간략한 선거전 분석을 제공하고자 합니다.<신한뉴스 편집자주>

   

□ 신한뉴스 www.sinhannews.com 
 
 
□ 성남시 수정구편 / 성남시의원 선거구의 후보자 중
 
● 가 선거구는 
더불어민주당의 강상태 후보와 국민의힘 이덕수 후보가 출마하고 있는 선거구로, 두 후보의 당선가능성이 확실시된다고 할수 있다.
 
☆ 강상태 후보가 당선된다면, 다선의원으로서의 확고한 입지 굳히기로 의회 의장 등에 도전할 가능성이 높다고 하겠다.
 
☆ 이덕수 후보가 당선된다면, 지난 의원활동으로 볼때, 당내에서 돋보이는 의정활동으로 의회를 주도하지 않을까 예상한다.

   

 

● 나 선거구는
더불어민주당은 이군수 후보를, 국민의힘은 박주윤 후보를 가번으로, 안광환 후보를 나번으로 공천했다.
 
☆ 이군수 후보는 김태년 국회의원을 등에 업은 격이라, 특별히 논할 것이 없지만, 그간 지역활동을 기반으로 당선된다면 당내역활의 비중이 상당할 것으로 예상한다.
 
☆ 박주윤 후보는 생소한 인사라 뭐라 평하기가 어렵지만, 가번을 받을만한 이유가 있는 후보자라고 보고, 지역민들의 보아온 후보자에 대한 신뢰도가 긍정적으로 평가받게 될지 주목되는 후보다. 
 
☆ 안광환 후보는 다선의원이지만, 나번을 받고 출마함으로 불리할 수 있다고 볼수 있지만, 지역활동이 활발했고, 의정활동도 원만했다는 점에 대해서 지역민들이 표심이 어떻게 작용하게될 지 주목되는 후보다.

   

● 다 선거구는
수정구의 최대관심지역으로 떠오는 곳으로 주목된다.
 
더불어민주당은 김선임 다선의원을, 국민의힘은 가번으로 박명순 후보를, 나번으로 최영미 후보를 공천했고, 무소속으로 다선의원인 이상호 후보가 출사표를 냈다.
 
☆ 김선임 후보는 다선의원으로서 원만하게 의정활동을 수행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후보다. 하지만, 이상호 다선의원이자 국민의힘 대표의원 출신이 무소속으로 나섰고, 가. 나번이 출마하고 있는 상황에서, 민주진영표의 이탈 가능성을 약간 경계하고 있는 듯했다. 김 후보도 "긴장하고 있다"고 말할 정도다. 하지만, 당선가능성은 높다라고 예상할 수 있다.
 
☆ 가번을 받은 박명순 후보는 생소한 인사며, 가번을 받을 만한 이유를 명확히 설명하는 관련자도 못받다. 암튼 일반적으로 투표에서 유리하게 작용할 가능성이 있는 가번을 받음으로서 지역민의 선택에 관심이 집중된다.
 
☆ 나번을 받은 최영미 후보는 문화예술분야에서 활동한 인사로서 관심을 받아온 후보라 할 수 있다. 하지만, 나번을 받음으로서 지역민들의 투표에서 선택을 받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 최 후보는 "후회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하고, 나번의 극복의지를 밝혔다.
 
☆ 이상호 무소속 기호 4번의 후보다. 보수정당의 다선의원으로서 의정활동을 수행해 왔으며, 국민의힘 대표의원으로서 그 역할에 충실해 왔다는 점에서 무소속 당선자로 이름을 올릴수 있을지 주목된다. 이 후보는 시의원 공천에서 배재되면서 경기도의원 공천을 권유 받았지만, 성남시의원으로서 역할하겠다는 확고한 의지로 탈당해 무소속으로 출사표를 내었다. 이 후보는 "반드시 당선되겠다"는 확신을 내비쳤다.

   

● 라 선거구는 
더불어민주당은 박기범 후보를 공천했고, 국민의힘은 가번으로 구재평 후보를, 나번으로 강신철 후보를 공천했다. 진보당은 최성은 후보가 출마했다.
 
☆ 박기범 후보는 생소한 인사이기는 하지만, 민주당의 공천을 받았다는 것에 주목하게 된다. 박 후보가 단수공천받음으로서 당선가능성은 높다고 볼수도 있지만, 국민의힘에서 가ㆍ나번이 출마하고 있고, 진보당에서 출마하고 있는만큼, 지역민들의 표심에 주목하게 된다.
 
☆ 구재평 후보도 생소한 인사이기는 마찬가지다. 국민의힘 가번을 받았다는 것에 주목한다.
 
☆ 강신철 후보는 재선의원에 도전하는 만큼, 지역민들이 지난 의정활동을 어떻게 평가하는냐에 주목하게 된다. 영남향우회와 보수진영을 배경으로 하고 있지만, 나번이라는 기호순번이 지역민들의 표심에 어떤 영향을 미칠 지 주목한다.
 
☆ 최성은 후보는 의원경험이 있고, 의회활동에 대한 평가도 긍정적이라는 측면이 정당투표하에서 어느 정도의 표심을 끌어 올지에 대해서 주목한다.

   

■ 신한뉴스는 6. 1 지방선거전에 대한, 취재제보. 정보제공. 정보공유를 제보받고 있슴
 
□ 신한뉴스 고태우 대표기자 
☆ 이메일 : greenktw@hanmail.net 
 
□ 신한뉴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