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서울대병원, 네이처(Nature)와 파트너 저널 공동운영 계약

분당서울대병원-스프링거 네이처, ‘npj Digital Medicine 저널’ 공동운영 파트너십 계약 체결

고태우 대표기자 | 입력 : 2020/12/03 [13:41]

 

 

- npj Digital Medicine, Nature Research의 온라인 의학 저널, 20181월 출범

-네이처 파트너 저널(Nature Partner Journals, npj) 중 가장 영향력 있고 인기 있는 저널로 성장

-의학 및 건강과 관련된 최신 연구, 디지털 의학 관련 고품질 연구 성과물 출판

-npj Digital Medicine의 주요 의사결정 기구인 저널개발위원회에 분당서울대병원 참여

-저널의 운영 방향 결정뿐만 아니라 성과 및 주요 편집사항에 대한 검토 역할도 맡게 될 예정

-분당서울대병원과 네이처의 만남, 상당한 시너지 일으키며 헬스케어 성장 동력에 새로운 기틀 마련할 것

 

▲ 분당서울대병원 전경

 

분당서울대병원(원장 백롱민)과 스프링거 네이처(Springer Nature)가 네이처의 파트너 저널인 ‘npj Digital Medicine’에 대한 공동운영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했다.

 

npj Digital Medicine은 과학 분야 세계적 권위지인 Nature Research의 온라인 의학 저널로 20181월에 출범해 현재는 네이처 파트너 저널(Nature Partner Journals, npj) 중 가장 영향력 있고 인기 있는 저널로 성장하고 있다.

 

의학 및 건강과 관련된 최신의 연구뿐 아니라 디지털 모바일 기술의 임상 구현, 가상 의료, 데이터 분석 방법론 및 데이터 제공을 위한 혁신적 센서 개발 등 디지털 의학의 모든 측면에서 고품질 연구 성과물들을 다룰 정도로 영향력도 커졌다.

 

분당서울대병원은 이번 파트너십 계약 체결을 통해 npj Digital Medicine의 주요 의사결정 기구인 저널개발위원회(The Journal Development Committee)’에 함께 참여하면서 해당 저널을 공동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저널개발위원회는 저널의 운영 방향을 결정할 뿐만 아니라 성과관리와 주요 편집사항에 대해 검토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또한 외부 편집자의 임명 해지에 관한 사항을 담당하고, 저널의 사업성과가 반영된 핵심성과지표를 점검함과 동시에 전체적인 경영활동에도 참여한다.

 

이러한 저널개발위원회는 총 6인으로 구성되는데, 이중 분당서울대병원에서는 황희 최고정보책임자(CIO), 이호영 정보화실장, 김세중 의료인공지능센터장 등 3명의 위원이 활동하기로 했다.

 

분당서울대병원 백롱민 원장은 분당서울대병원은 디지털 병원을 표방함과 동시에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높은 수준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만큼, 디지털 의학저널인 npj Digital Medicine이 지향하는 가치 및 목표와도 매우 부합할 것으로 생각한다이번 파트너십 계약을 통해 글로벌 성장과 도약의 발판을 마련할 뿐만 아니라 세계적인 명성에 브랜드 인지도까지 향상되는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실제로 완벽한 디지털 진료시스템을 실현하고 있는 분당서울대병원의 역량과 150여 년간 독보적인 저널 운영 노하우를 축적한 네이처의 만남은 상당한 시너지를 일으켜 글로벌 헬스케어산업에 새로운 성장 동력을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분당서울대병원은 미래의학 연구의 핵심 거점 역할을 수행하고자 헬스케어 ICT, 유전체의학, 재생의학, 의료기기 분야에 대한 융복합 연구, 다방면의 기관 및 전문가와의 협업을 추진해 나가고 있다. 최근에는 유전자 정보에 기반 한 맞춤형 정밀의료를 통해 희귀 난치병 치료에 있어 새로운 전기 마련을 도모하고 있다.

 

 
성남시, 분당서울대병원, 네이처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