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우리농산물로 명절에도 '건강선물'

고태우 대표기자 | 입력 : 2021/01/18 [10:50]


광주시는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농가를 돕기 위해 ‘설맞이 농산물(배·표고버섯) 비대면 직거래장터’를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직거래장터는 유통단계 없이 생산자와 소비자를 바로 연결하는 것으로 소비자는 신선한 제품을 저렴한 가격에 살 수 있고 생산자는 보다 높은 가격에 판매할 수 있다. 시는 코로나19로 인해 이번 직거래장터를 비대면 사전 주문에 의한 직거래로 판매한다.

직거래 운영 품목은 광주시 배연구회와 표고버섯연합회에서 생산한 우수농산물 선물세트로 배 1박스(7.5㎏) 3만5천원, 표고버섯 1박스(2㎏) 2만원에 판매한다.

주문은 오는 22일까지 광주시 농업기술센터 농업정책과에서 사전주문으로 받는다.

신동헌 시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를 돕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광주시, 코로나19, 설맞이농산물, 비대면직거래장터, 배, 표고버섯, 신한뉴스 관련기사목록
헤드라인 뉴스
1/40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