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민서 평창꽃순이, 국무총리 표창 받아

고태우 대표기자 | 입력 : 2023/11/22 [21:18]

   ◇ 평창꽃순이 정민서 대표

 
빛나는 업적으로 한국 김치의 전령이 된 평창꽃순이의 정민서 대표는 2023년 김장문화의 유네스코 등재 10주년을 기념하는 해에 국무총리표창이라는 높은 영예를 수상했다. 
 
이는 그녀의 김치 제조 기술과 한국 식문화에 대한 열정적인 기여가 국가적 차원에서 인정받은 획기적인 순간이라는 평가다.
 
이번 수상 행사는 한국의 식문화를 선도하는 농림축산식품부의 주최 아래,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세계김치연구소, 그리고 대한민국김치협회의 주관으로 화려하게 펼쳐졌다. 
 
이들 기관의 결합은 김치의 질적 향상과 세계화를 위한 한국 정부의 깊은 약속과 지원을 반영했고, 평창꽃순이의 정민서 대표는 단순한 기업가를 넘어 식품영양사로서의 전문 지식을 바탕으로 (사)한국조리협회에서 인정한 '김치명인' 활동을 하며 대학원에서 꾸준한 연구를 지속하고 있다.
 
정민서 대표의 이번 수상은 기념비적인 업적을 넘어 한국 김치 산업의 전반적인 발전을 상징하며, 혁신적인 접근과 전통적인 가치의 조화는 세계 무대에서 한국 김치의 우수성을 강조하는 중요한 역할을 하며, 이를 통해 한국의 식문화를 세계 무대에 더욱 돋보이게 만들 것, 또한 김치의 세계화를 위한 끊임없는 혁신과 전통의 조화를 통해 김치 산업을 이끄는 길잡이 역할을 하며, 한국의 식문화가 세계적인 명성을 얻는 데 결정적인 기여를 했으며, 이번 국무총리표창 수상은 정민서 대표의 창의적인 비전과 헌신을 공식적으로 인정하는 역사적인 사건으로, 한국 김치의 미래가 더욱 밝고 화려하게 빛날 것임을 예고했다고 전하고 있다.
 
 
관련기사목록
헤드라인 뉴스
1/2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