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근 안산시장, 합성피혁 전문기업 디케이앤디 방문...애로사항 청취

고태우 대표기자 | 입력 : 2023/12/11 [08:49]

 

▲ 이민근 안산시장, 합성피혁 전문기업 디케이앤디 방문...애로사항 청취


안산시는 지난 8일 합성피혁 전문기업 ㈜디케이앤디를 방문해 기업현장에서 겪는 어려움을 청취하고 발전방안을 논의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방문은 지난해 8월 반월패션칼라사업협동조합 방문을 시작으로, 시가 지속 운영 중인 ‘민선 8기 기업 SOS 이동시장실 겸 기업애로 현장기동반’을 운영한 것이다.

이날 방문한 ㈜디케이앤디는 합성피혁 전문제조사로 합성피혁뿐만 아니라 부직포, 스포츠용 모자 등을 생산하고 있다. 발망, 발렌티노, 몽클레어 등 글로벌 명품 브랜드사에 소재와 제품을 납품하고 있을 정도로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

최근 ESG가 세계적인 화두인 만큼 친환경 비건레더 개발에 속도를 내는 등 친환경 시장 공략을 통한 성장전략에 드라이브를 걸고 있기도 하다. 비건레더는 동물을 희생시켜 만드는 천연 가죽 대신 식물을 재료료 만든 친환경 인조 가죽을 말한다.

이날 방문 간담회는 이민근 안산시장과 최민석 ㈜디케이앤디 대표이사 및 관련부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기업 건의사항 청취 및 해결방안 등을 중심으로 논의했다.

최민석 대표이사는 정부의 해외전시회 참가 지원이 매년 축소됨에 따라 안산시 지원 확대와 대기오염 방지시설 노후화에 따른 시설비 지원 등을 건의했다. 이와 함께 지역사회를 위해 3천만 원 후원도 약속했다.

시는 건의사항 가운데 해외전시회 참가기업 지원 건은 관내 기업의 해외시장 판로 확장을 위해 내년도 예산을 올해 대비 약 3배 규모로 확대 편성해 지원할 예정이다. 대기오염방지시설 지원에 대해서도 노후화된 기업이 친환경 제조환경을 갖출 수 있도록 20억 원의 예산을 편성해 지원할 방침이다.

이민근 안산시장은 “안산시 지역경제의 근간은 바로 기업에 있다”며 “어려운 상황에도 지역사회를 위한 아낌없는 후원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을 위해 현장 소통을 통해 해결책을 찾아 나가겠다”고 말했다.

 
안산시, 이민근안산시장 관련기사목록
헤드라인 뉴스
1/2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