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이 여론을 주도한다.
고태우 발행인
다양한 정보와 뉴스가 인터넷과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서 확산됨으로서 전통/기존의 언론사보다 큰 영향력을 발휘하는 시대에 신한뉴스는 국민이 기자라는 폭넓은 언론의식을 바탕으로 전문기자가 아닌 국민기자에 의해서 여론이 형성되는 사회를 열어 나가고자 합니다.

여론형성은 더 이상 특정언론이나 특정인들의 전유물이 아니라, 국민참여 중심의 신한뉴스는 국민 누구나 국민기자로서 참여하여 각종 정보와 뉴스를 만들어 낼 수 있는 국민참여형 인터넷신문으로 자리매김하고자 합니다.

신한뉴스 / 新 韓 뉴 스

신한뉴스는 "새로운 한국"을 뜻하며, 언론으로서 신한국을 창출해 내는데 기여하고자 창간을 하게 되었으며,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스포츠. 서울. 수도권. 지방종합 등의 뉴스를 인터넷을 통해 독자 여러분과 나누고 공유하고 창조해 나가고자 합니다.

신한뉴스는 정론직필. 촌철살인의 언론정신으로 열과 성을 다하고자 하오니, 신한뉴스에 직접 또는 간접적으로 참여해 주시길 당부 드립니다.

신한뉴스는 언론으로서 그 사명을 다하겠습니다.

신한뉴스 발행.편집인/대표 고 태 우
광고
광고
광고
광고